역사교육학회 로고이미지

불교철학

  • 불교철학
  • >
  • 알림마당
  • >
  • HOME

제목 修行 52位(十信, 十住, 十行, 十廻向, 十地, 等覺, 妙覺)
작성자 관리자 조회수 851 작성일 2016.04.08
내용 

수행 52(十信, 十住, 十行, 十廻向, 十地, 等覺, 妙覺)

  

대승불교에서 대승불교의 수행자를 52개의 단계로 나눈 것이 수행 52위이다.

대승불교의 경전과 논서에서는 보살 수행계위의 수와 명칭에 차이가 있으므로, 이런 점에서 52위는 여러 보살 수행계위 체계들 가운데 하나이다.

대승불교 경전과 논서들 가운데 보살영락본업경52가지 계위들의 그룹 구분과 수와 순서 그리고 각 계위의 명칭과 그 의미가 잘 정리되어 있어서, 전통적으로 대승불교권에서 널리 받아들여 통용하고 있다.

대승기신론의 해석과 관련하여 원효와 법장 등 모두가 화엄경의 내용을 인용하여 해석하고 있는바, 기신론이 인용한 華嚴經 의 십신(十信), 십주(十住), 십행(十行), 십회향(十廻向), 및 십지(十地) 52위를 간단히 설명하면 다음과 같다.

 

() 십신(十信)

보살이 수행하는 계위 52위중 처음의 10. 부처의 교법을 믿어 의심이 없는 지위  

   (   ) : 어떻게 믿을 것인가를 아는 것.

   (   ) : 부처를 어떻게 염하여 간직할 것인가를 아는 것.

정진심(精進心) : 믿음을 향하여 어떻게 정진할 것인가를 아는 것.

   (   ) : 어떻게 지혜를 닦을 것인가를 아는 것.

   (   ) : 어떻게 마음을 안정시킬 것인가를 아는 것.

불퇴심(不退心) : 어떻게 물러서지 않는 믿음으로 나아갈 것인가를 아는 것

호법심(護法心) : 어떻게 진리를 지킬 것인가를 아는 것.

회향심(廻向心) : 어떻게 실천의 방향을 잡을 것인가를 아는 것.

   (   ) : 어떻게 행동할 것인가를 아는 것.

   (   ) : 어떻게 소원해야 할 것인가를 아는 것.

 

() 십주(十住) 

보살이 수행하는 계위(階位)52위 중, 11()에서 20위까지. 10신위(信位) 를 지나서 마음이 진제(眞諦)의 이치에 안주(安住)하는 위치에 이르렀다는 뜻으로 주()라 함.

 

발심주(發心住) : 10()의 종가입공관(從假入空觀)의 관법이 완성되어 진무루지(眞無漏 智)를 내고,  마음이 진제의 이치에 안주하는 것.

치지주(治地住) : 항상 공관(空觀)을 닦아 심지(心地)를 청정하게 다스리는 것.

수행주(修行住) : 만선(萬善) 만행(萬行)을 닦는 것.

생귀주(生貴住) : 정히 부처님의 기분(氣分)을 받아 여래 종()에 들어가는 것.

구족방편주(具足方便住) : 부처님과 같이 자리이타(自利利他)의 방편행을 갖추어 상모(相 貌)가 결함(缺陷)이 없는 것.

정심주(正心住) : 용모가 부처님과 같을 뿐만 아니라 마음도 똑같은 것.불퇴주(不退住) : 몸과 마음이 한데 이루어 날마다 더욱 자라나고 물러서지 않는 것.

동진주(童眞住) : 그릇된 소견이 생기지 않고, 보리심을 파하지 않는 것이, 마치 동자가 천진하여 애욕이 없는 것과 같아서 부처님의 10() 영상(靈相) 이 일시에 갖추어지는 것.

법왕자주(法王子住) : 부처님의 가르침을 따라 지해(智解)가 생겨, 다음 세상 에 부처님 지위를 잇는 것.

관정주(灌頂住) : 보살이 이미 불자가 되어, 부처님의 사업을 감당할만하므로, 부처님이

지수(智水)로써 정수리에 붓는 것이, 마치 인도에서 왕자(王子)가 자라면 국왕이 손수 바닷 물을 정수리에 부어 국왕이 되게 하는 것과 같으므로 이렇게 이름     

 

() 십행(十行) 

보살이 수행하는 계위(階位)52()로 한 것 중에서, 10(). 10()에서 나아가 제21()에서 30위까지의 이름. 보살이 10주위()에서 불자(佛子) 의 인가를 얻은 뒤에 다시 나아가 이타(利他)의 수행을 완수하기 위하여 중생 제도에 노력하는 지위를 10으로 나눈 것.

 

환희행(歡喜行): 큰 시주(施主)가 되어 일체를 버리고 언제나 후회없이 베풀 어 다른 사람 을 환희케 하는 것.

요익행(饒益行): 깨끗한 계율을 지켜, 모든 마()를 굴복시키고, 일체중생이 위없는 계율 을 세우게 하여, 물러섬이 없게 하며, 자타(自他)를 유익하게 하 는 것.

무진한행(無瞋恨行): 인욕(忍辱)을 닦게하여 노여움을 버리고, 자타를 해치지 않으며, 원한 을 능히 참게 하는 것.

무진행(無盡行): 수행을 무량겁() 점진하여 진리를 구하고 중생을 제도하여 널리 선법을 행하는 것.

이치란행(離癡亂行): 항상 바른 마음으로 살면서 정념(正念)하여 산란함이 없이 일체의 진 리에 있어 어지럽게 함이 없게 하는 것.

선현행(善現行): 일체법에는 소유하는 것이 없음을 알고 삼업(三業)을 없애어, 집착과 속박 됨이 없이 일체중생을 교화시키는 것.

무착행(無著行): 부처를 공양하고 진리를 구하여 마음에 싫어함이 없이, 제법을 관하여 일체의 집착을 없게 하는 것.

존중행(尊重行): 선근 지혜의 법을 존중하고 모두를 이루어, 이것으로 하여금 더욱 자타의 이()를 닦는 것.

선법행(善法行): 여러 가지 선법을 성취하여, 정법을 수호하고 부처의 마음이 끊기지 않게 하는 것.

진실행(眞實行): 부처의 진실한 설법을 성취하여, 설한바와 같이 능히 행하고, 부처가 행한 바와 같이 능히 설하여, 말과 행동이 상응하여 따르게 하는 것. 

 

() 십회향(十廻向) 

 보살이 수행하는 계위(階位) 52() 중에서, 31위에서 제40위까지. 10행 위(行位)를 마치고, 다시 지금까지 닦은 자리(自利)이타(利他)의 여러 가지 행을 일체 중생을 위하여 돌려주는 동시에, 이 공덕으로 불과(佛果)를 향해 나아가 오 경(悟境)에 도달하려는 지위.

 

구호일체중생 이중생상회향(救護一切衆生離衆生相廻向) : 육도사섭(六渡四攝) 등을 행하여

일체 중생을 구호(救護)하고 원친(怨親)없이 평등하게 대하는 것.

불괴회향(不壞廻向) : 삼보(三寶)에 대하여 부서지지 않는 신심을 얻고, 이것을 선근(善根) 중생에게 선리(善利)를 획득케 하는 것.

등일체제불회향(等一切諸佛廻向): 삼세(三世)의 부처가 회향한 바와 동등하게 생사에 집착 함이 없이 깨달음을 향하여 수행하고 중생을 구제하는 것.

지일체처회향(至一切處廻向): 회향하는 힘으로 수행한 선근을 가지고 널리 일체의 삼보와 중생이 있는 곳에 나아가, 그들을 공양하고 이익케 하는 것.

무진공덕장회향(無盡功德藏廻向): 다함이 없는 일체의 공덕으로 이것을 기쁘게 따르고 회 향하여, 불사(佛事)를 행하고, 그것으로 무진 공덕의 선근을 믿는 것.

입일체평등선근회향(入一切平等善根廻向): 수행하여 베푸는 등의 선근을 회향하여 부처를 위하여 지켜지고, 능히 일체의 경고한 선근을 이루는 것.

등수순일체중생회향(等隨順一切衆生廻向): 일체의 선근을 증장시켜,이를 회향하여 일체중 생을 이익케 하는 것.

진여상회향(眞如相廻向): 진여의 참된 마음에 따라 이루어진 여러 가지 선근 을 회향하는 것.

무박무착해탈회향(無縛無著解脫廻向): 일체의 법에 집착과 속박됨이 없이 해탈심을 얻어,

그것으로 선법(善法)을 회향하여, 보현(普賢)의 행을 행하여 일 체의 덕을 갖추는 것.

입법계무량회향(入法界無量廻向): 다함이 없는 일체의 선근을 수습하여, 이것을 회향하여 무한한 진리의 세계에 들어가고자 하는 것. 

 

() 십지(十地)

보살이 수행하는 계위(階位) 52() , 41위로부터 제50위까지의 10위는 불지(佛智)를 생성(生成)하고, 능히 주지(住智)하여 움직이지 아니하며, 온갖 중생을 짊어지고 교화 이익하는 것이, 마치 대지(大地)가 만물을 싣고 이를 윤익 (潤益)함과 같으므로 지()라 이름.

 

환희지(歡喜地): 처음으로 참다운 중도지(中道智)를 내어 불성(佛性)의 이치를 보고, 견혹 (見惑)을 끊으며 능히 자리이타(自利利他)하여 진실한 희열(喜悅)에 가득찬 지위.

이구지(離垢地): 수혹(修惑)을 끊고 범계(犯戒)의 더러움을 제하여 몸을 깨끗하게 하는 지 위.

발광지(發光地): 수혹을 끊어 지혜의 광명이 나타나는 지위.

염혜지(焰慧地): 수혹을 끊어 지혜가 더욱 치성하는 지위.

난승지(難勝地): 수혹을 끊고 진지(眞智) 속지(俗智)를 조화하는 지위.

현전지(現前地): 수혹을 끊고 최승지(最勝智)를 내어 무위진여(無爲眞如)의 모양이 나타나 는 지위.

원행지(遠行地): 수혹을 끊고 대비심을 일으켜, 2승의 오()를 초월하여 광 대무변한 진 리 세계에 이르는 지위.

부동지(不動地): 수혹을 끊고 이미 전진여(全眞如)를 얻었으므로, 다시 동요 되지 않는 지 위.

선혜지(善慧地): 수혹을 끊어 부처님의 10()을 얻고, 기류(機類)에 대하여 교화의 가부 (可否)를 알아 공교하게 설법하는 지위.

법운지(法雲地): 수혹을 끊고 끝없는 공덕을 구비하고서 사람에 대하여 이익 되는 일을 행하여 대자운(大慈雲)이 되는 지위.

  

() 등각(等覺)

보살이 수행하는 지위 중에서 제51()의 이름. 이는 보살의 극위(極位)로서 그 지혜가 만덕(萬德) 원만한 부처님과 대개 같다는 뜻으로, 이 보살의 각()은 부처님의 묘각(妙覺)까지 1등급이 있으므로 등각이라 한다.

 

() 묘각(妙覺)

보살 수행의 52위인 마지막 지위, 불과(佛果)를 말한다.

 


첨부파일 첨부파일 첨부파일 없음

목록보기